Приятного просмотра

현대 팰리세이드 3.8 시승기(Hyundai Palisade 3.8 test drive)

ПОИСК ПО ЗАГОЛОВКУ 🔍
Опубликовано: 20 дней назад
17 412 просмотров
👎 16
Скопируйте и вставте на Ваш сайт

Описание


0404 수정사항입니다. 동영상 중, 7인승 3열시트는 전동식이라고 말씀드린 부분이 있습니다. 이 부분은 확인해보니 프레스티지 트림에서 패밀리 패키지(69만원)를 선택해야 가능한 장비입니다. 혼선드려 너무 죄송합니다. 댓글로 알려주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현대 팰리세이드는 쏘나타와 함께 현재 국내시장에서 가장 핫한 차입니다. 무엇보다 전장이 자그마치 5m에서 겨우 20mm 빠져 현대가 내놓은 역대 차중에 가장 큰 덩치를 자랑합니다. 생김새는 이미 출시한 싼타페, 코나와 마찬가지로 분리형 헤드램프와 사다리꼴을 변형한듯한 라디에이터그릴도 여전합니다. 하지만 훨씬 더 강인하고 묵직한 분위기를 갖고 있습니다.
옆에서 보면 캐빈과 트렁크로 나뉜 전형적인 SUV의 형태를 띠고 있습니다. 그러나 그린하우스 주변에 두른 크롬라인이 C필러 밑둥에서 이어져있는 게 아니라 끊어져 개방된 형태인데 마냥 무거워 보일 수 있는 중형 SUV에 재미를 주는 요소입니다.
뒤로 돌아가면 전면보다 좀 더 무게감있는, 안정감있는 모습인데 테일램프와 짝을 이루는 테일램프와 해치 정중앙에 자리잡은 PALISADE 배지 때문입니다. 차체 곳곳에도 SUV답게 휠하우스와 사이드 스커트에 플라스틱을 대고 앞뒤 범퍼 하단에도 플라스틱 장식을 덧대 혹시 모를 파손에 대비해 비용이 적게 나오게 만들었습니다.
인테리어도 화려하기보단 차분하고 고급스럽습니다. 소재 선택이나 디자인 적인 요소들도 한껏 드러내기보단 적당히 감춰 오래 두고 보아도 질리지 않을 것 같습니다. 계기판은 속도계와 엔진회전계는 아날로그 방식을, 택했고 가운데엔 디지털 디스플레이를 둬서 많은 정보를 보여줍니다. 기아 K9에서 봤던 방향지시등을 켜면 그쪽 영상을 화면에 띄우는 것도 적용했습니다. 2, 3열 역시 편의사양이 풍부합니다. 뒷좌석을 위한 별도의 공조장치도 갖췄고 열선시트도 적용했습니다. 또 승객이 드나들기 쉽게 원터치방식으로 2열 시트가 젖혀집니다. 3열은 전동식으로 슬라이딩, 리클라이닝이 가능합니다. 무엇보다 공간이 넓습니다. 무늬만 7인승이 아닌, 제대로 일곱 명이 앉을 수 있는 공간이 나옵니다. 대형 SUV지만 패키징을 참 잘했습니다. 팰리세이드의 첫번째 장점은 여유로운 공간이라고 생각합니다.
주행질감은 부드럽습니다. 하지만 마냥 부드러운 게 아닌 적당히 잡아주는, 이 급 SUV에서 예상할 수 있는 움직임보다 더 안정적인 움직임을 보여줍니다. 여기에는 잘 세팅 된 서스펜션이 차의 전후좌우 움직임을 적당히 잡아주는 게 큰 몫을 하는 것 같습니다. 3.8 가솔린 엔진은 여유롭고 매끄러운 출력 특성을 갖고 있습니다. 맞물린 8단 자동변속기도 손발 맞추는데 문제가 없습니다. 드라이브 셀렉터에는 기본적인 스포트, 스마트, 컴포트, 에코 외에 지형별 모드도 현대차 처음으로 적용됐습니다. 스노, 머드, 샌드가 있습니다.
자세한 시승기는 동영상으로 만나보시죠. 고맙습니다.
주요 제원 현대 펠리세이드
엔진
V6 가솔린
배기량 3778cc
최고출력(ps) 295/6000rpm
최대토크(kg.m) 36.2/5200rpm
변속기 8단 자동
섀시
서스펜션 앞/뒤 스트럿/멀티 링크
브레이크 앞/뒤 V디스크/디스크
스티어링 랙&피니언
타이어 앞, 뒤 245/50 R20
크기
전장X전폭X전고 4980X1975X1750mm
휠베이스 2900mm
공차중량 1950kg
연료탱크 71L
트렁크 용량 510~1297L
성능
0-100km/h 가속 NA
최고속도(km/h) NA
공인연비(복합/도심/고속) 8.9/8.0/10.4km/L
이산화탄소 배출량 192g/km
가격 5520만원
익스클루시브 4WD : 3,706 만원
프레스티지 4WD : 4,261 만원
유튜브
네이버 포스트
네이버 블로그
티스토리
네이버TV
인스타그램

Субтитры

안녕하세요 카젠 tv 이제 립니다 오늘 차는 현대 펠리 세이드 입니다 요즘 시장에서 가장 핫한 차하 줘 도심에는 디자인적으로는 전체적으로 요즘 현대가 밀고 있는 고런 디자인이 고스란히 반영돼 있구요 무엇보다 눈에 띄는 부분은 적 거대한 크림입니다 정면에서 볼 경우에 더욱 더 잘 드러나는데 굉장히 과격한 그릴이 들어가 있죠 그리고 또 헤드램프 역시 지금 데이라이트 가 저렇게 들어 있는 상황인데 요렇게 아래위로 그어진 모습이고요 그리고 여기 재밌는 요소가 나 있는데 이 가운데 점처럼 찍힌 데이라이트 는 국내 사양의 만들어가 있는 요소입니다 그러니까 이게 국내 법규상.

저렇게 해야 된다고 하네요 그리고 밑에는 led 헤드램프가 들어가 있고요 현대 풀 led 되는게 쓰여 있어요 이 그릴은 싼타페 서 이미 봤었던 그런 디자인인데 이번 펠리스 에 대해서는 더욱 더 과격하고 큼직하게 들어 갔어요 그래서 2 은 2 라인 역시 두껍고 요 그리고 또 여기 가운데에도 메시가 아니라 이렇게 현대 엠블렘 주변을 마치 테트리스 블럭 처럼 보면 되게 입체감이 있게 만들어 놨습니다 그래서 단지 어떤 표면적인 단면적으로 만 보이는게 아니라 입체적으로 차가 강인해 보이는 그런 인상을 주는 것 같습니다.

그리고 suv 지만 오프로드에 특화된 그런 느낌보다는 도심형 suv 라는 느낌이 강해요 물론 이 하단에 다가는 이런 색깔을 달리해서 디자인 장식들을 덧댄 하긴 했습니다 옆에서 봤을 경우에는 휠 하우징 에도 플라스틱을 된 왔는데 전체가 플라스틱이 아니라 이 차체 금속과 플라스틱 을 적절히 섞어 나서 이런 부분 역시 suv 드 요즘 이제 트렌드인 도심형 suv 라는 것을 강조하는 모습입니다 엔진 후드를 보면 이렇게 라인이 들어가 있는데 라인이 깊지는 않습니다 그래서 이 부분은 이제 차가 지금 덩치 자체가 되게 크거든요 거의 5미터.

가까이 되는 길이를 갖고 있고 그리고 또 높이나 폭도 역시 바로 아래인 싼타페 와 비교하면 큰 디자인이라서 옆에서 보더라도 디자인이어서 오늘이 꽤 들어가 있습니다 특히나 255 그린 하우스 주변에 줄은 크롬 라인은 참 재밌는 것 같아요 전체가 하나로 이어진 게 아니라 여길 또 이렇게 끊어 났어요 그래서 처음 보는 라인이죠 그리고 힐 역시 강인해 보입니다 전면에 강인한 인상과 어울리는 그런 힐 디자인이라고 할수 있겠구요 중고 있는 휠 타이어는 지금 20인치 인데 차체 차 사이즈 자체가 크다 보니까 그렇게 크게 보이지 않습니다.

그리고 2차는 7인승 이라서 뒤에는 두 개의 시트가 3녀 레 있구요 겉에서 봤을 경우에는 3년 승객도 바깥을 내다 볼 적에 씨아 제한이 거의 없을 것 같아요 이렇게 지금 3년을 창도 크게 뚫어 나서 거기다가 이쪽 부분은 유리가 완전히 뚫린 것 같은 느낌을 주죠 그리고 앞보다 는 뒤는 2 화려해서 아픈 ng 좀 유행을 탈 것 같다라는 느낌이 있었는데 뒤에서 봤을 경우에는 디자인이 올해 2구 보더라도 크게 질리지 않을 것 같은 그런 좀.

직선적이고 굵은 디자인인 것 같습니다 앞에 스키드 플레이트 라든지 옆의 사이드 스텝 있는 쪽이 라든지 그런 부분과 40 물려서 뒤에도 suv 라는 느낌을 낼 수 있게끔 이렇게 디자인 요소를 터 때 났어요 트렁크는 이 차이는 이지 트렁크 기능은 들어가 있진 않구요 버튼은 요 밑에 달려 있습니다 그래서 누르면 소리와 함께 열리고 4 플레이 제드 7인승 은 3 저리 모두 전동식 입니다 그래서 버튼의 여기 있구요 눌러보면 좋겠는데 헤드레스트 저렇게 중간에 자동으로 접히고.

내려가는 속도는 그렇게 빠르진 않지만 이정도면 충분히 참을 수 있는 수준이구요 또 재밌는건 여기에 고무 매트가 있어서 더러움을 방지하는 아주 유용한 악세사리가 되겠습니다 이것도 물론 차 살 때 기본으로 펀드는 품목들이 에요 3열은 버튼으로 다시 펼 수도 있습니다 그래서 다시 하면 이렇게 올라오는 속도는 마찬가지고요 하지만 초 매트 까지도 접히는 것까지 계산을 했나 봐요 그래서 이렇게 알아서 접히고 이게 이제 기본 상태입니다 헤드레스트 는 이제 손으로 펴야 되지만 여기서 한번 더 누르면 또 접힘 니다.

그러니까 3 열도 리클라이닝 이 어느 정도 되요 그리고 이 얼 도 마찬가지로 클라이밍 에 가능합니다 이 밑에는 별도의 공간까지 또 마련 해 놓았구요 그리고 이거는 이제 트렁크 네트 인데 지금 이 봉투가 아만 순정 보소 포함되는 봉 핀 지는 모르겠어요 꺼내서 보여 드리지 않을께요 그리고 또 여기 보시면 이건 이제 트렁크 파티션 이거든요 이것까지 기본 사양으로 포함되어 있습니다 그리고 시트를 접는게 이얼 까지도 전동식 이에요 그래서 보시면 네 지금 이어갈 잡은건 데 이어 를 접으면.

정말 냉장고 2 집어넣을 수 있는 장 농도 집어 넣을 수 있는 공간이 나옵니다 클리셰 이드의 커다란 장점 중의 하나가 아닐까 싶습니다 3열은 다시 펴는 것도 다시 일으킬 수가 있거든요 이렇게 지금 근데 접하 때와 걸리지 않을까 싶은데 걸리면 다시 저렇게 자동으로 내려가네요 이런 알람과 함께 근데 이 어른 접는 것만 전동식 입니다 그래서 손으로 직접 해야 되요 그리고 또 하나 특징은 이게 지금 파티션 인데 보통 차들은 역의 양옆에 후미 있거든요 그러니까 이게 지금 보시면 이렇게 흔들리지 않아요.

이러지 않게끔 요게 들어가는 레일이 있는데 텔리 서 있던 그 건 없고요 그래서 여기까지 끌어서 으 out 이렇게 걸 수 있습니다 네 뭐 예 근데 자 등단 점이고 정말 활용도가 좋네요 이정도면 뭐 차 박을 해도 될 정도로 넓은 공간입니다 또 밑에는 7 인증 이기 때문에 소화기가 들어있구요 비상용 삼각대 또 이쪽에는 타이어 펑키 트가 이렇게 들어있습니다.

트렁크 끝에는 고리도 있어요 그래서 어떤 물건을 걸을 수 있게끔 쇼핑 - 나 그런걸 버릴 수 있는 고리가 달려 있고 밑에는 또 트렁크 네트 를 걸 수 있는 고리가 있습니다 트렁크 네트 는 여기에도 이렇게 걸 수가 있어요 강력해 있습니다 그리고요 고리는 3녀를 사람이 항상 않는 건 아니잖아요 그래서 사람의 안한 질 경우에는 이 벨트가 덜렁덜렁 소리가 나거나 흔들리는 경우가 있는데 걸수 있게끔 이런 것까지 참 빼놓지 않았습니다 꼼꼼하게 잘 해놨네요 그리고 이쪽엔 쉴 볼트 씨가 째 게 또 자리잡고 있어서 어떤 트렁크를 열고 서 캠핑 갔을 때 라든지 아니면 은 뒤에 진공청소기로 차량용 진공.

청소 개를 이용해서 쓸 때 라든지 그렇게 활용할 수 있게끔 잘 해놨습니다 트렁크에 쓰임새는 활용 하게끔 잘 해놨습니다 또한 린의 때는 편의 사양은 라이트 입니다 여기도 좀 led 가 들어가 있어요 그래서 이 대형 suv 같은 경우는 트렁크 래치를 열었을 경우 a 밑에가 어두워서 잘 안 보일 수 있는데 그때 쓰기 좋은 기능인 것 같습니다 4일 열린 차례를 보여드리겠습니다 인테리어는 전체적으로 느껴지는 느낌은 되게 단정 해요 그래서 이부분은 호불호가 갈리지 않을 것 같습니다 보시면은 소재의 선택 이라든지 아니면 은.

버튼 구성 버튼에 배치 생긴 새 이런 부분에서는 전혀 아쉬운게 느껴지지 않는 구성입니다 계기판은 이전에 이제 현대차에서 봤었던 아날로그와 디지털을 적절히 섞어 났고요 양옆으로 이제 엔진의 전개와 속도 게 는 아날로그 식을 취했고 가운데는 디지털 디스플레이 창을 뛰어나서 여기에서 이제 여러개 정보들을 보여줘요 이 차는 운전자 보조 시스템 도 모두 다 들어 갔고요 그래서 헤드업 디스플레이 까지 들어갔습니다 보시면은 4.

보이죠 설정을 다양하게 할 수가 있구요 이 부분은 이제 여러가지 가 있지만 어떤 기존의 현대차에서 보여 드렸던 것과 완전히 거의 완전히 똑같습니다 굉장히 세밀하게 조절할 수가 있죠 그리고 스트라 렐은 보시면은 감싸고 있는 가죽은 신뢰가 직관은 살짝 다른 좀 더 부드러운 가죽 입력으로 손에 잘 감길 것 같고 이쪽에 오시면 패드 쉬프트 까지 이렇게 갖췄습니다 그리고 오른쪽은 운전자 부주의 시스템들을 설정 하는 기능이고 요 크루즈 컨트롤을 포함해서 차간거리 유지 설정이라 든지 아니면 은 그 크루즈 컨트롤을 다시 세팅하는 리셋하는 기능들 그리고 방금 보여드렸던 계기판 충아 디스플레이를 어떤 메뉴를 띄울 지를 보여주는.

버튼 역이 자리잡고 있습니다 그리고 왼쪽에는 모드가 있는데 모든 오디오 모드 에요 그래서 엔터테인먼트 모두를 정하는 거라서 오디오를 뭐 라디오를 들을 지 아니면 은 cd 를 아 2000 cd 넓군요 블루투스를 들을지 그런걸 설정할 수 있는거구요 또 음성인식 음성명령 의 가능해서 매스 매스 에야 거의 안내원 목소리도 되게 상냥해 졌네요 전에도 1회 쩌는 좀 그랬는데 테스트 해보면 코엑스로 가조 서버 응답이 없습니다 다음 화면에서 목적지를 검색해주세요 어이 목소리 좋네요 하진 앓게 돼.

그리고 이 쪽에 보시면 전화 끊고 받는 기능이 있습니다 어 이쪽은 보시면은 그리고 사이드브레이크 전자식 사이드 브레이크가 작게 있구요 그리고 블리스 사각지대 경고 장치를 설정 아 비 활성화 같은 또 차선 유지 장치 차선 유지 경고 장치 의 활성화 결성을 버튼 여기 있고요 esp 오프 같은가 그리고 이건 계기판 밝기 조절 그리고 얘는 높낮이 입니다 헤드램프 돔 나지 그리고 트렁크 열림과 닫힘 버튼 인데 모두 지원합니다 누르 처음 누르면 열리고 지나서 이제 닫으면 또다시 고요 좀 퓨즈 박스 가 있는 클립 박사 네고 비리가 이쪽에 있네요.

그리고 페달을 보여드리자면 은 어떤 스포츠 안 마감이 되어 있진 않구요 그냥 9 물을 도 때 놓은 상태고 액셀러레이터는 오르간 타입 입니다 센터 디스플레이는 상단에 이제 돌출돼 있습니다만 어떻게 g 가 붙어 있어 요렇게 붙어있어서 흔들리지 않는 그런 식 이구요 터치로 조작을 합니다 어떤 앱을 띄울 지도 자기가 정할 수 있는 운전자의 맞춰서 정할 수가 있구요 또 후 석주 침 모드 라는게 있어서 어 이거는 이제 7를 있잖아 이 차가 그래서 7인승 이잖아요 그래서 이 모듈 설정을 하면 은 앞쪽에 만 오디오가 나온다고 합니다 그리고 불륨 단계를 7일이면 7 이상의 항목들 예를 들어서.

삐삐 거리는 소리 라든지 아니면 네비게이션 안내 음성 이것들도 소리가 줄어든 요 뭐 이것도 처음 보는 기능이네요 그리고 후속 공조장치 에어컨도 여기서 별도로 조절을 할 수가 있습니다 후속 되어 있어서 이건 혼다에서 보여 들었었던 캐링 토크 기능과 마찬가지네요 지금 소리가 좀 올리는게 들리죠 차량내 마이크가 있어서 앞에 마이크가 이쪽 어딘가 있을 것 같은데 4 마이크를 통해서 운전자 음성을 뒤쪽 스피커를 통해서 더 크게 잘 들리게 해주는 기능입니다 그래서 매일 보는 혼다 오딧세이 는 뒤에서 말에 대해 주로 듣고 여기.

마가의 꽤 있어서 힘이 들어 있는데 이거는 d 바이크가 없어요 4 지금 말을 해준 김성관 기 저얘기 처럼 혼다 오디세이 나팔 것과는 다르게 펠린 세이드 에는 운전자 얘기만 뒤에 잘 들리게 하는 기능이네요 그렇게 뒷자리 사람이 바랄 쪽에 혼자 차들은 뒷자리 생각이 말하는 것도 앞에 잘 전달되게 해주는데 얘는 일방적으로 운전자 얘기만 크게 해 준다고 합니다 얘도 물론 기고 미러링을 지원을 해서 안들어 도트와 애플 카 플레이 모두 지원 합니다 그리고 중단에 보시면 버튼들은 퀘스트 가치를 했잖아요 이건 이제 자리를 잡아서 깔끔할 뿐만 아니라 어떤 좀 첨단 적인 느낌도.

4 구요 그리고 여기도 보시면 대시보드 위에 는 라인이 들어간 처리를 해 봤어요 고급스럽게 연출한 게 아닌가 싶구요 그리고 요론 다이얼의 조작 느낌도 훌륭합니다 정확한 에요 톡톡톡 걸리는 느낌이 있고 여기 살짝 보시면 앰비언트 라이트 뒤에 들어가서 반해 보면 약간 잘 잡히고 좀 고급스럽게 보이게 써요 그리고 중단에 보시면 온도조절 장치가 있고 0.5 도 씩 조절할 수 있네요 그리고 숫자도 큼직해서 이부분도 참 괜찮은 것 같습니다.

또 여기 나무 마크는 요즘 미세먼지 때문에 다들 고생이 시 자네요 이과는 이제 미세먼지까지 바깥으로 빼내는 그런 장치 기능이라고 보시면 되겠습니다 그리고 버튼식 기어 변속기 가 적용이 되서 파킹 과 아 랜디가 이렇게 되어있구요 또 nu 틀어라 는 또 가운데는 일관되게 이렇게 음색을 안해놓고 하이그로시로 썼어요 이것도 어떤 디자인적인 요소 라고 보실 수 있겠습니다 그리고 여기 이제 div 보드 suv 잖아요 드라이브 못들을 설정할 수 있는 다이얼 버튼이 있는데 보시면 제철 해 있고 누르면 드라이버가 있어서.

드라이브는 콤포트 에코 스포츠 스마트 가 있고요 철에는 누르면 스노우 머드 샌드 특가 있어서 운전 줄 알고 드는 4가지 그리고 이지영 * 모든 3가지를 선택할 수가 있겠습니다 그리고 suv 답게 여긴 힐 디센트 콘트롤 내리막길에서 속도 제한을 거는 거죠 고 기능도 들어 있구요 파킹 어시스턴트 알람을 끄거나 켜 과 나는 기능 그리고 여긴 카메라 기능 인데 이건 한번 화면으로 보시죠 파 질은 상당히 좋습니다 지금 들이 어라운드 뷰 카메라 인데 그 보시면 쥐만 이렇게 볼 수도 있구요 또 이건 양옆에.

밝게 주죠 그리고 얘는 설정인데 이렇게 가이드라인을 보이게 할지 안 보이게 될지 아니면 뭐 2 어이 모듈로 다 조절할 수가 있습니다 그래서 축소 할 지 축소 석을 척도에서 보이실지 이런 것까지 전부 다 챔 일하게 설정할 수가 있겠습니다 이정도면 전에 그 기아 k9 에서 봤었던 그 수준이 아닌가 싶어요 3d 는 그리고 방향지시등을 켜면 그쪽에 도로 상황을 영상으로 보여줍니다 보여드릴게요 이게 지금 잘된 왔는데 왼쪽을 보여주는 거예요 근데 이거는 이제 제 생각에는 k9 보든 떨어집니다.

전에 k9 파실 즉 이는 굉장히 설명 했었거든요 그러니까 여기에 띄우는 영상의 수준이 거의 파킹 울적 에 보여주는 2센터 디스플레이 수준으로 천명하고 또렷해 썼습니다 근데 얘는 그 정도는 아니에요 지금 보시게 쫓아 이가 느껴지시죠 이쪽이 좀더 화수 속에 적은 선명도가 떨어지는 느낌입니다 확대해서 좀 더 보여드리자면 요정도 그리고 이 센터 디스플레이에는 믿었습니다 그리고 이쪽 회사의 좀 설명을 드리지 못하 올드 버튼 이렇게 큽니다.

그래서 천해 잡히기도 좋구요 또 이쪽에는 통풍 열선 시트가 들어가 있고 열사 시체 링 일까지 이 쪽에 자리잡고 있습니다 조작도 물론 적용이 됐고요 됐을 그 이렇게 상당히 많은 다양한 수납공간을 갖고 있는데 이쪽은 센터 암레스트 거든요 보시면 푸쉬를 버텨 있고요 누르면 공간이 볼땐 그렇게 크진 않아요 여긴 이제 usb 포트가 있고 여긴 이제 블루투스 무선 충전 패드가 있어서 네 바로 인식도 잘 합니다 그리고 이쪽엔 컵홀더가 2개 있는데 커플도 가.

재밌어요 화살표가 있잖아요 돌아갑니다 이쪽도 마찬가지 구요 이렇게 넓게 쓰는 거에요 그리고 여길 줄이면 순식간에 이렇게 또 튀어나오면서 제대로 된 커플도 가 되죠 이건 첨 기능적으로도 그렇고 모양새도 훌륭해서 상당히 호평 받을 칭찬받을 요소인 것 같습니다 이게 그리고 김성광 기자의 얘기로는 구형 모닝 에 전용 됐었던 편의사양이 었어 때요 그래서 그때 마 반응이 좋아서 썼나 봅니다 그래서 다시 끄집어낸 근데.

계속 쓰지 않았나 모르겠어요 상당히 마음에 드는 기능입니다 열쇠 이렇게 생겼어요 어떤 디자인적으로 크게 다른 현대차 들과 다른 건 없지만 만든 새나 크기도 괜찮구요 주머니에 넣어도 쳐지지 않을 것 같고 그리고 또 이쪽을 열어보면 이런 트레이가 별개의 처리가 되있어서 공간에 워낙에 기부 거든요 그래서 이걸 이용해서 꺼내기 쉽게 끔 해놨습니다 이쪽에 조수석에 탄 사람이 줄 관 잡거나 그러면은 매 넓게 느낄 수 있는 기능이죠 그리고 슬라이딩 있구요 그리고 펠리 즈 이든 썬루프가 드립니다 앞쪽에는 요렇게 있구요 전시되는 수동으로 여닫는 시기지만 위에는 전동식.

이라서 이쪽 버튼으로 조절을 합니다 4 이쪽에는 썬루프 조작 버튼과 신뢰 등 버튼과 리어 선쉐이드 또 이렇게 받을 수가 있어요 드디어 썬루프는 그리고 오픈한 됩니다 선쉐이드 만 열었다 닫았다 할 수 있는 수준이고 그리고 블루링크 조작 버튼 이구여 ss 버튼이 있고 ss 버튼은 바로 연결이 돼서 종료 해야겠네요 그리고 이건 썬글라스 케이스에는 아니고요.

열어보면 뒤를 볼 수 있는 신뢰 경입니다 이것 역시 미니밴 들 그래서 볼 수 있는 요소인데 참 선명도가 좋네요 약간 좀 다른 거울을 쓴거 같아요 조작감도 훌륭하구요 그리고 1uf 라이닝 기 일반 루프 라인 등이 아니네요 지금 만져 보니까 소재가 이것 역시 좀 좀 더 고급 소재를 썼네요 만져보면 은 4 일반 직물 부직포 같은 느낌이 아닙니다 센터 터널 밑에 봄에는 이런 수납공간에 또 있습니다 여기는 충전 포트가 하나 있구요 usb 충전 포트가 있고 12볼트 씨가 짹 이 자리잡고 있습니다.

그럼 박스 는 별도의 어떤 부직포를 두르거나 지난 알았네요 그냥 쌩 플라스틱을 노출을 해 놓았구요 공간에 큽니다만 요 부분은 뭐 나중에 계산될 수 있는 여지가 있겠네요 1 열에서 뒤를 바라본 모습인데요 보시면은 가운데가 이렇게 뚫려 있죠 이 부분 때문에 뒤로 지나 드는 사람들 편할 뿐만 아니라 이어리 앉은 사람들이 사단의 편하게 넓게 앉을 수 있겠습니다 4 이어 를 보여드리겠습니다 이얼 지금 공간은 제가 평상시 않는 상태를 쓸 경우에는 요정들의 그림이 나와요 근데 슬라이딩이 또 돼서.

투 라이딩을 하게 되면 주먹이 지금 1개의 반정도 들어갈 공간이 나오고요 또 이쪽에 편의사양이 상당합니다 이쪽도 포켓을 보면 컵홀더가 2개나 있구요 크기가 좀 다른 커플 더 고 이쪽에서 이 제이드가 수동으로 또 이렇게 자리잡고 있습니다 밑에도 보시면 도포 키샤 나 더 있어서 여기도 컵홀더가 있네요 그리고 여기도 작은 공간에 또 하나 있고 쓰리 존 공조 장씨가 들어가 있어서 이어 레도 이렇게 온도를 별도로 조절을 할수가 있구요 통풍 이랑 열쇠는 모두 들어가 있습니다 그리고 밑에 씨가 째 계 12.

볼트 가 나 있고 220볼트 소개까지 들어가 있구요 으 이쪽에는 usb 포트를 이렇게 1 10 등받이 에다가 심어 놓았네요 그리고 버튼으로 이건 물론 운전석에서 조정하는 기능입니다 만 요런 편의장치 까지 닿아 빠짐없이 들어가 있습니다 이쪽에도 마찬가지로 usb 포트가 맛도있고 그리고 옆자리를 보여드리자면 옆자리에는 쓰임새 좋은 8 바지가 있습니다 또 이것도 이제 비춰 중요한 특징 중 하나인데.

에어컨 바람이 머리를 직접 보는게 아니라 바람이 이렇게 살짝 퍼지게 해 놨더라구요 이런 장치를 너 나서 이것 역시 2열 3열 승객의 편의성을 높인 새로운 공조장치 기능이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뒤에도 요런 커다란 포켓이 있구요 지금 제가 이 정도 공간을 둔 채로 차별의 넘어가서 한번 보겠습니다 네 지금 고 상태에서 3년을 넘어왔는데 그렇게 했는데도 무릎 공간이 괜찮네요 그리고 무릎 공간은 건들지마 낚아 바깥에서도 말씀드려 썼지만 3년에서 내다 볼 적에 바깥 공간이 꽤 괜찮아요 이 창 크기가 좋아서 지금 시야가 거의 걸리는게 없습니다.

그리고 이쪽은 버튼으로 3년은 또 버튼으로 이제 징 등받이 각도를 조절할 수가 있네요 이것도 참 호화로운 판 회장 입니다 그리고 usb 포트도 여기 갖춰져 있고 커플 더 도주 개가 있고요 3 10쪽 루프 해도 이 열에서 보여드렸던 공조장치 그 송풍구 가 이렇게 자리잡아서 바람이 직접 오게 할 거니 아니면 퍼지게 할 거냐 를 설정할 수 있는 다이얼 씩 내봅니다 3열 헤드 룸을 좀 보여 드렸는데 헤드 름 2 훌륭해요 지금 제가 앉아서 재키 178 인데 주먹에 하나 들어갈 공간이 나옵니다 그러니까 제대로 된 3년을 리얼을.

모두 갖추고 있어서 이것 때문에라도 창 펜디 3 이드가 매력이 있는 차인 것 같아요 3 열에서 바라본 앞 공간이 구요 시야도 괜찮습니다 지금 그러니까 1 10 리얼 3년의 시트 포지션에 전부 다 다른데 이 어른 1 10 보다 좀더 높고 3열은 이어 보다도 좀 더 높아서 취하가 거칠게 없습니다 지금 사람이 앉아 있다고 하더라도 치아가 가리지 않을 것 같아요 그리고 3년이 승객이 만약 내릴 경우에는 요 버튼으로 누르면 한번에.

앞으로 가서 내리기가 이렇게 수월합니다 지금 이제 바깥에서 본 모습인데 다시 한번 타 볼게요 탈 때도 마찬가지로 어렵지 않습니다 또 이쪽에도 버튼이 있는데 이 버튼을 역시 이어 를 접는 버튼 이에요 그래서 누르면 3년의 타기에 오르기 쉽게 끔 해놨습니다 예 지금 시승 하기에 앞서서 정차할 때 진동이나 소음을 좀 보고 있는데요 지금 거의 뭐 하이브리드 수준으로 진동은 잘 차단되어 있습니다 손 도.

마찬가지고요 아 참고로 이 차는 1 이랑 앞에 윈드실드 가 전부 어쿠스틱 글라스에 요 이중적 파리 들어갔고 이얼 유리는 만져 보니까 홑겹 입니다 어쿠스틱 은 아니에요 3000 파리 나서 295 마력 의상실 6.2kg 포스 m 를 내는 엔진 성능을 갖고 있습니다 그리고 마무리 변속기는 8단 자동변속기가 5 요 버튼 실 변속기는 요즘 차들 4 흔하게 심심찮게 보는 구성인데 1가 좀더 이렇게 성 거리와 일단 가깝기도 하구요.

조작감 의 상당히 괜찮습니다 그래서 지금 이제 꾼다 우를 dna 또 예요 똑같은 구성했는데 반 속감 있어서는 비스타 비스타 자주 라깡 있어 상피 타지 않을까 싶어요 물론 건데 캐는 3 아니라 좀 각도 라든지 하는 이 시트 포지션 자체가 다르기 때문에 일부 차이가 있겠습니다만 미리 상해 볼 수 있는 그런 조작감이 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펠레 제이든 2.2 디젤 2 주력 모델이 긴 합니다 근데 이 3.8 가솔린 모델도 분명 매력이 있어서 지금 살짝 잠깐 경험 해 보니까 공인연비 적인 부분도 9.9 km 가 나오는데 그의 준 하거나 그 이상의 연비 에도 보여줄수 있을것 같구요.

무엇보다 확실히 디젤엔진과 는 차이가 나는 그런 좀 매끈하고 올 부드러운 가속 감속 그런 부분에 있어서는 장점이 크게 있는 것 같습니다 co 그리고 지금 유리가 앞에 윈드실드 하고 옆에 이어 유리가 어쿠스틱 클라스가 적용돼 가지고 쉬운 뇌로 유입되는 소음이 거의 없습니다 거역 는 정도가 아니라 그냥 없다고 보셔도 될 것 같아요 그리고 진동도 잘 차단이 됐고 지금 노면에서 올라오는 진동은 거의.

없는 수준이구요 하지만 이제 대형 suv 이렇게 차 자체가 흔들리는 건 살짝 있어요 그러니까 이 차는 어떤 스포트 1 sv 성격을 갖고 있다기보다는 전형적인 딱 온로드 도심형 suv 의 모습을 갖고 있거든요 그래서 부분을 염두에 두신다면 은 차에 어떤 운동 성능에 대한 기대치 라든지 예상을 하실 수가 있을 것 같아요 그래서 3.8 엔진의 뭐 300마력 에 이르는 높은 출력을 갖고 있지만 대 기량도 크구요 그 부분이 어떤 스포티한 주행을 위한 요소 라기보다는 언제나 투여로 꾸중 여유로운 주행을 하기 위한.

충분 조건으로 작용을 해서 주행을 하시면 큰 무리는 없을 것 같습니다 지금 이렇게 돌 쪽에도 느껴지는 것은 어떤 자체가 꽉 자꾸 서 돈다 라는 느낌보다는 어 그냥 적당히 속도를 줄이게 끔 만드는 그런 것도 있고요 또 정체 쓸 적에는 지금 4 5 테스트 스토리 정리 됐는데 확실히 가솔린 엔진 이라서 엔진이 깨어날 때도 디젤 엔진보다 진행이 훨씬 틀 합니다 그리고 씨아 같은 부분도 지금 보시면 전방 인하여 기역 년도 상당히 훌륭해요 지금 뭐 유리가 크기도 크구요 내 답 울적 에 걸리는 게 없습니다 그리고 사이드 미러 더 크고요 물론 모자 사각지대 경고 장치 도 들어가.

있고 뭔가 그 운전자 보조 기능들이 들어가 있지만 그냥 운전자의 지극히 오감으로 판단을 하더라도 차가 쉽게 와 닫고 판단할 수 있는 고런 차 라고 보시면 되겠습니다 차가 가서 발진 가속 하거나 할 적에 보여주는 모습은 아 상당히 여유롭습니다 매끈하고 지금 그리고 이 깜빡이 키면 은 이렇게 왼쪽 화면에 보여 주잖아요 이건 마찬가지고 왼쪽을 켜 도 보이고요 그러니까 사이드미러를 도 확인할 수가 있고 이걸로도 확인을 할 수가 있고 또 만약에 장애물이 그럼에도 인지하지 못한 장애물이 있다 그럼 식비 거리면서 알려주고 또 사이드미러에 2.

그 표시가 있거든요 그래서 상당히 운전하게 편한 그리고 편한 운전에 도움이 되는 요소를 편의사양을 많이 갖고 있는 차라고 볼 수 있겠습니다 정말 매끄러워 이런 도심 주행에서 는 흠잡을 때가 없는 수준입니다 아까 보여드렸던 뒤에 공간 거주성 그리고 적재 썽 이런 것과 어울려져 서 참 활용도 높은 7인승 suv 가 아닌가 싶어요 지금 그리고 브레이크는 현대차 의 브레이크 담력과 비슷한데 그 것보다 살짝 더 매끈하게 올라오는것 같아 요렇게 차 중량이 워낙 있다보니까 밟아 보면은 바로바로 수축 쑥 잡히는 감속이 된 다기 보다는 조금 더 밟아야.

감속이 시작되는 그런 느낌은 했습니다 온전하게 편하다는 걸 승 자꾸 드리는데 위에서 내려다 보니까 이 엔진 후드 보니 또 잘 보여요 그러다 보니까 차 덩치를 간음 하기도 쉽고 차 포 까는 차 산다는 하기가 상당히 쉽습니다 4 길이는 5m 같이 안되고 그리고 또 휠베이스는 2천 9백 mm 나 되는 데도 운전하기가 그렇게 어렵거나 버겁게 느껴지지 않습니다 그리고 이제 이 8단 자동변속기에 도저 rpm 게이지를 보시면 떨어지는게 시각적으로 만 저렇게 연출한 지 모르겠지만 변속할 때 되게 빨리 빨리 단속하는 게 있네요 그리고 지금도 살짝 영상의 떨려 쓸 것.

같긴 한데 이런 턱만 넘더라도 차근 이렇게 중 뒤틀린 다고 할까요 그런건 있습니다 근데 그건 어떤 이 커다란 에 씰 v 라서 어쩔 수 없는 구조라고 볼 수 밖에 없을 것 같아요 잠깐 떨린 쏠린 길이 있어서 가속을 해보면 222 지금 이렇게 가속 하더라도 차 나가는 느낌은 좀 지치 하는 거 없어 언제쯤 이게 우당탕탕 하는게 있죠 아까 말씀드렸던 것처럼 싼타페 dm 싼타페 게 차 대를 t 쌍액 tml 차 대를 늘려서 만들게 했습니다만.

그리고 뭐 코크 형식인데 그래도 좀 이렇게 우당탕탕 되는건 남아 있어요 그래서 매번 할때마다 매번 일은 감았 지금 감아 나갈 때도 마찬가지구요 아 어떤 구속 주행 에서 아주 특화된 안정적인 모습을 보일 거라는 예상은 되지 않습니다 그리고 살짝 붕 민원 이라고 할까요 고속에서는 좀 dp 안 해서 그런 좀 공명은 같은 것들은 들리는게 있구요 물론 그건 이제 시트 마다 다를 것 같긴 한데 부분이 살짝 오늘 좀 아쉬운 부분이긴 한데요 사실을 페리 쉐이드 같은 경우는 운전 하는 그 운전자의 느낌보다는 느낌도 중요하지만 2월 3 열에 앉은 승려에게 입장에서 차가.

어떻게 전해지는 지었던 하체 느낌과 어떤 진동을 전해주고 있습니다 하는지를 말씀을 드려야 더 도움이 될텐데 그 부분은 오늘 묻자 증가를 들여서 설 짝 좀 양해 부탁드리겠습니다 아 지금 이제 뭐 벌써 막히는 구간이 라서 출근시간 이어 가지고 어떤 시스 행하는 의미는 더 없을 것 같은데 마지막으로 요크 레저 컨트롤에서 이것만 보여드릴게요 2차가 이제 어떻게 차가 강 쪽을 알아서 하고 차선이 지도하고 아 no.

먼저 보조를 하는지 인데 그 으 이 부분은 매끄러운 것 같습니다 지금 이런 굽어진 길 그리고 지금의 찾으니 없어 줬잖아 요 이럴 땐 뭐 살짝 끊어지게 하는 걸 보여주긴 하죠 하지만 ht 여태껏 이지 기능이 적용됐던 뭐 제네시스 차들이 다든지 현대차 들에서 보여줬던 수준의 기능을 성능을 보여줍니다 네 오늘 상대의 펜 3 이들을 시승을 했구요 요즘 가장 핫한 찾아 뭐 대기가 거의 이러한 이상 기다려야 된다는 얘기 까지 있어서 도대체 얼마나.

아 시장에서 인기가 있는 건가 왜 그렇게 인기가 있는 개인적으로도 궁금해 궁금 했었는데 타 보니까 참 상품성은 분명히 있는 것 같습니다 현대에서 이런 차를 내놨던 적도 없었거니와 또 처음에는 차 치고 상당히 많은 걸 갖고 있는 차라서 어떤 스타일이 라든지 아니라는 또 50에 편의사양 그리고 거주성 적재 썽 또 성능까지 그래서 뭐 하나 툭 빠지는 데가 없는 차라는 게 가장 큰 장점 인 것 같습니다 그렇게 현대차의 제일 큰 특징이죠 잘 팔릴 수밖에 없는 차를 만드는 거 그게 뭐 물론 소비자들이 원하는 바를 잘 파악을 하고.

적재 적정 이렇게 놓고 반영한다는 반증이 긴 하겠습니다 정리를 하자면 첫술에 배부를 수는 없는데 첫 술 치고는 굉장히 잘 신경써서 만든 차라고 얘기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다음 보여드릴 차는 g2 렌트 입니다 아마 구박 또 국내 최초로 상위 중에 보여드릴 수 있지 않을까 싶구요 음 빠른 시일안에 보여드리겠습니다 그럼 고맙습니다 구독과 좋아요 도 부탁드릴게요 그리고 늘 어 중간 이만 옆에서 도와 중 김성관 모터트렌드 김성광 기자의 주선 조커 뒀고.

조산 조커 미토 꽃 구독 부탁드리겠습니다 고맙습니다

Комментарии

Нет комментариев!